임산부를 위한 비타민 C의 이점 및 안전한 복용량

임신 중 임산부는 자신과 태아의 건강 상태를 유지하기 위해 비타민 C 섭취가 필요합니다. 단, 비타민C 섭취량은 영양적정률에 따라 섭취해야 효과가 극대화되고 건강에 문제가 발생하지 않는다.

비타민 C 또는 아스코르브산은 수용성 비타민의 일종입니다. 이 비타민은 체내에서 생성되지 않지만 비타민 C가 함유된 야채와 과일을 섭취하여 얻을 수 있습니다. 이 비타민도 체내에 제대로 저장되지 않기 때문에 매일 섭취해야 합니다.

임산부를 포함한 모든 사람은 비타민 C의 일일 섭취량을 충족하는 것이 좋습니다. 임산부에서 비타민 C는 산모와 태아의 건강과 자궁 내 태아의 발달에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임산부를 위한 비타민 C의 이점

임산부와 아기는 신체 세포의 건강을 보호하고 유지하고 뼈, 근육, 피부 및 혈관에서 콜라겐을 형성하기 위해 비타민 C가 필요합니다.

비타민 C는 활성산소의 영향에 대응하고 손상된 신체 조직을 복구하며 상처 치유 과정을 가속화하는 데 중요한 항산화 특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또한 임산부와 태아를 위한 비타민 C의 몇 가지 다른 이점이 있습니다.

1. 철분 흡수에 도움

비타민 C는 체내 철분 흡수를 도울 수 있습니다. 임산부는 적혈구 형성을 돕고 빈혈을 예방하기 위해 더 많은 철분 섭취가 필요합니다.

따라서 임신 중 철분 요구량을 충족하기 위해 임산부는 철분과 비타민 C가 많이 함유된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2. 임신성 당뇨병의 위험을 낮춥니다.

임신성 당뇨병은 임산부의 혈당 수치가 상승하는 상태입니다. 이 상태는 임산부가 조산, 과체중으로 태어난 아기, 자간전증과 같은 임신 합병증을 경험할 위험을 증가시킬 수 있습니다.

임신성 당뇨병 발병 위험을 줄이기 위해 모든 임산부는 매일 충분한 양의 비타민 C를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3. 자간전증의 위험 감소

자간전증은 혈압과 소변의 단백질 수치가 증가하고 다리나 다른 신체 부위가 부어오르는 것이 특징입니다. 자간전증은 일반적으로 임신 20주에 발생하지만 임신 마지막 3개월 동안 자간전증을 경험하는 임산부도 있습니다.

임산부가 비타민 C와 비타민 E를 포함하여 항산화제가 풍부한 영양가 있는 음식을 정기적으로 섭취하면 이 상태를 예방할 수 있습니다.

4. 아기의 성장을 지원

임신 중 비타민 C 섭취는 임산부뿐만 아니라 태아에게도 유익합니다. 여러 연구에 따르면 임신 중에 비타민 C가 함유된 야채와 과일의 섭취를 늘리면 태아의 성장과 발달이 증가하고 건강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안전한 것으로 간주되는 임산부를 위한 비타민 C의 복용량

임산부가 섭취해야 하는 비타민 C 섭취량은 하루 85mg입니다. 이 수치는 인도네시아 보건부의 권장 영양 적정률(RDA)에 따라 결정되었습니다.

비타민 C의 필요량을 충족시키기 위해 임산부는 구아바, 오렌지, 키위, 딸기, 망고, 사포딜라, 토마토와 같은 과일이나 고추, 콜리플라워, 브로콜리, 시금치와 같은 야채를 먹을 수 있습니다.

몸에 이롭지만 비타민 C를 과도하게 섭취해서는 안 됩니다. 비타민C를 너무 많이 섭취하면 두통, 소화불량, 위경련, 신장결석 등의 부작용이 생길 수 있기 때문이다.

음식을 통한 비타민 C 섭취가 충분하지 않은 경우 임산부는 비타민 C 보충제를 복용할 수 있지만 임신 중 섭취하기에 안전한 비타민 C 보충제의 용량을 먼저 산부인과 전문의에게 문의하여 필요한 사항을 충족해야 합니다. 임산부는 부작용을 일으키지 않습니다.